박수무당(유태영)

“이런건 충고거리도 되지 않겠지만 누님. 만약에 영원히 함께 하고픈 사람이 생긴다면, 그 사람을 오늘이 세상의 마지막인 것처럼 사랑하시오. 함께 하는 시간은 너무나 빨리 지나가게 마련이고, 그사람이 사라진 뒤에 그사람을 위해서 수백, 수십개의 영혼을 탑처럼 쌓아본들, 그건 그 사람의 한번 미소만큼의 가치도 없는 거라오.” -유태영: 어느 비오는 밤. 바 에볼루션에서 서이화에게 내뱉은 술주정.-

b0edbcf6_00006_herwonmi_kingpppd.jpg

  • 참가자: 이방인
  • 캠페인: 서울서울서울

운명

기본 갱신율 7
조정 갱신율 -6
현재 점수 4

면모

  • 한 줄 요약: 저승의 오관대왕과 계약을 맺어 원혼을 저승으로 보내기 위해 싸우는 암살자.
  • 말썽: 너의 영혼을 구원하기 위해, 난 악마가 되겠다.
  • 면모: 말보다 행동이 앞서는 검도부 주장
  • 면모: 정림에 대한 복수심과 적개심
  • 면모: 기록상으로는 이미 죽은 존재.
  • 면모: 저 무당에게는 빚을 졌군.
  • 면모: 범의 기운이 서린 명검. 사인검

기능

  • 대단하다 (+4): 무기, 운동신경
  • 좋다 (+3): 은신술, 존재감
  • 괜찮다 (+2): 절제, 신념, 주의력
  • 보통 (+1): 공감, 체력, 절도, 연락, 수사

재주와 이능력

비용 능력 비고
-1 권능의 징표
+2 마법물품: 사인검
-1 귀신과의 대화
-1 관혼법
-1 그림자 두르기
-2 초인적인 속력
-1 받아치기 받기에 성공하면 다음행동을 희생해 공격 성공
-1 위협적인 명성 명성을 들어본 사람에 대하여 위협대신 존재감

무리

  • 신체적: □□□
  • 정신적: □□□
  • 사회적: □□□□

타격

  • 가벼운 □ (-2)
  • 보통 □ (-4)
  • 심한 □ (-6)
  • 극단적 □ (-8, 영구적)

기타

  • 파워 레벨: 허리까지
  • 기능 최대치: 대단
  • 사용한 기능점수: 0 / 남은 기능점수: 25

댓글

로키, %2010/%09/%14 %14:%Sep:

검에 깃들 만한 이능력으로 생각나는 것들입니다.

  • 계약 술법 (-4): 저승의 영역과 관계 있는 술법
  • 관혼법 (-1): 나쁜 놈인가 보게
  • 귀신과의 대화 (-1): 귀신들이 억울한 사정을 호소해 온다

물품화로 +2 할인하면 총비용 -4가 됩니다. 왜 전부 ㄱ인지는 몰라도(..) '낫 놓고 기역' 하는 식으로 칼이 낫 모양이기라도 할 것 같은 이 기분이란.

 
로키, %2010/%09/%25 %16:%Sep:

괜찮아 보이는데, 야간전투 재주는 조금 이해가 안 되네요. 밤에 싸울 때 안 보여서 받는 페널티가 줄어드는 것인가요, 아니면 정말 밤에 더 잘 싸우는 건가요? 혹시 인시인 새벽 3~5시에 힘이 난다거나? 또한, 무기기능 자체가 +1이 되면 범위가 넓으므로 공격에 +1 혹은 방어에 +2 중 한 가지를 선택하시는 게 좋겠습니다. 개인적으로는 칼싸움 잘하는 걸로는 받아치기 같은 게 더 효용이 있는 것 같지만요. (무기로 방어 성공하면 다음 행동 희생해 공격 자동 성공, 단 전력방어를 이렇게 이용하면 +2 받지 못함)

또 하나, 이건 그냥 표현 문제지만 기운은 소유할 수 있는 것이 아니므로 '범의 기운이 서린 명검'은 어떨까 합니다. 참고로 백호의 기운은 쇠라고 하니 칼에 더욱 어울리는군요. 불에 약한 건 여전하지만 말입니다. (훗훗훗)

 

Fatal error: Allowed memory size of 50331648 bytes exhausted (tried to allocate 40 bytes) in /web/home/eldir/html/wiki/inc/auth/plain.class.php on line 295